• 최종편집 2022-05-23(화)

대덕구, 송촌동에 대전시 최초 이동노동자 쉼터‘쉬엄’문 열다

지난 22일 개소식, 이동노동자 권익증진 및 복지 실현에 힘써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12.23 18:2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쉬엄 개장식.jpg

대전 대덕구(구청장 박정현)는 이동노동자들의 근로환경 개선과 권익증진을 위해 송촌동에 대전 최초 이동노동자 쉼터 ‘쉬엄’을 만들고 지난 22일 개소식을 가졌다.

 

이날 개소식에서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이동노동자 관련 대표자 및 박영순 국회의원, 김찬술 시의원, 구의회(의장 김태성) 등 40여명 내외로 간소하게 참석해 이동노동자 쉼터의 첫 출발을 축하했다.

 

쉼터는 다목적 휴게공간, 교육장, 여성휴게실 등을 갖추고 이동노동자들이 언제든 편히 쉴 수 있는 열린 공간으로 쉼터의 역할 뿐만 아니라 법률상담, 건강체크 서비스, 각종 맞춤형 프로그램 등을 운영할 예정이다.

 

박정현 구청장은 “쉼터가 이동노동자의 휴식공간을 제공하고 다양한 권리를 보장받을 수 있는 희망의 단초가 되길 바란다”며 “이번 쉼터 조성을 발판으로 이동노동자의 현실적인 고충을 적극 반영해 모든 이동노동자들이 편하게 쉴 수 있는 공간이 되길 기대한다”며 제도권에서 보호받지 못하는 노동취약계층 보호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의지를 표명했다.

 

구는 이동노동자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반영해 쉼터가 단순 휴식공간에서 거듭나 이동노동자들의 플랫폼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쉼터 ‘쉬엄’은 평일 오후 1시부터 다음날 오전 6시까지 운영되며 대리운전, 배달노동자, 이동강사, 검침원 등 이동노동자라면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대덕구이동노동자 쉼터 ‘쉬엄’(☎042-673-8532)로 문의하면 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6790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덕구, 송촌동에 대전시 최초 이동노동자 쉼터‘쉬엄’문 열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