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4(화)

대전 중구, 치매환자와 경도인지장애 가족을 위한 힐링프로그램 운영

다양한 문화 활동과 프로그램을 통해 사회적 고립감과 스트레스를 완화 기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24 09:0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6.23 보도자료사진(대전 중구, 치매환자와 경도인지장애 가족을 위한 힐링프로그램 운영)1.jpg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는 23일 대흥동 치매안심센터에서 치매환자와 경도인지장애 가족을 위한 ‘2022년 힐링프로그램’ 사업을 재개했다고 밝혔다.

 

힐링프로그램은 치매 진단 이후 사회활동이 단절된 환자와 가족의 사회적 고립감과 스트레스를 완화시키고자 매달 한번 씩 진행한 문화 활동 및 프로그램이다. 그동안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중단되었다 이날 다시 시작됐다.

 

프로그램은 ▲치매환자 가족 나들이 및 목공예 체험프로그램 ▲정서적 지원을 위한 뇌운동, 보드게임, 미술, 원예활동 ▲문화체험을 위한 영화 및 공연 관람 등으로 준비됐다.

 

구는 이번 사업을 통해 치매환자 가족에게 휴식과 재충전의 시간을 제공하고 환자 가족들이 유대관계를 형성해 자조모임, 가족카페 등이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

 

박용갑 청장은 “고령화사회에 접어들면서 많은 가족들이 치매에 대해 말 못할 고민들을 안고 살아가고 있다”며, “치매로 인한 어려움에 대해 가족이 해결해야할 일이 아닌 지역사회가 함께 풀어나갈 수 있도록 시책 발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1631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전 중구, 치매환자와 경도인지장애 가족을 위한 힐링프로그램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