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4(화)

대전문화재단, 여름 날을 수놓는 들썩이는 선율 ‘들썩들썩 인 대전’ 버스킹

7월 2일 은행동 지하상가를 시작으로 대전 곳곳에 다양한 장르 공연 펼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29 17:5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사진2] 들썩들썩 보도사진 2.jpg

(재)대전문화재단(대표이사 심규익)은 오는 2일 은행동 지하상가를 시작으로 대전 아마추어 및 전문 예술인들의 버스킹 공연이 7월 30일까지 토요일 5개구 거점 공연장소에서 진행한다고 밝혔다.

 

매주 토요일 열리는 이 행사는 지역 예술인들이 재능을 발휘할 수 있도록 무대를 지원하고, 대전의 곳곳을 문화휴식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기획되어 운영하고 있다.

 

7월은 총 9곳에서 진행되며 ▲2일 중구 ‘은행동 지하상가’(14:00), 서구 ‘만년예술로’(19:00) ▲9일 중구 ‘스카이로드 중앙’(16:00),

유성 ‘엑스포 다리’(19:00) ▲16일 중구 ‘은행동 지하상가’(14:00), 유성 ‘숲체원’(16:00) ▲23일 대덕구 ‘동춘당공원’(19:00), 유성 ‘엑스포 다리’(19:00) ▲30일 유성 ‘엑스포 다리’(19:00)에서 운영된다.

 

오는 2일 오후 14시 지하상가에서는 마당극단 좋다, 양찬희 무용단, 파마씨, 라온패밀리밴드, 더봄밴드의 공연으로 진행되며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한다.

 

「2022 들썩들썩인대전」은 5월부터 10월까지 매주 토요일 대전의 5개구 거점 안에서 78팀의 단체와 함께 운영될 예정이며, 공연의 자세한 사항은 대전문화재단 홈페이지(www.dcaf.or.kr)를 참고하거나 대전문화재단 시민문화팀(042-480-1071)으로 문의하면 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0139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전문화재단, 여름 날을 수놓는 들썩이는 선율 ‘들썩들썩 인 대전’ 버스킹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