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7(수)
 
  • 찾아가는 심판 자원봉사로 소외계층 스포츠 경기 참여 활성화

KakaoTalk_20220926_161852422.jpg

대전서구스포츠스태킹협회(회장 최규식)는 24일(토) 9:00 ~ 13:00에 대전 문정중학교 체육관에서 제9회 대전서구청장배 전국 스포츠스태킹 대회를 개최했다.


스포츠스태킹은 대전 서구에서 최초로 국민생활체육 종목으로 가입되어 매년 대전서구청장배 전국 스포츠스태킹 대회가 열려왔다. 2020년, 2021년에는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으로 개최했고, 올해는 3년 만에 대면대회로 열렸다. 


이번 대회에 대전을 비롯하여 전국 각지에서 장애인, 비장애인, 그리고 어린이부터 성인과 시니어까지 다양한 연령의 선수가 출전했다.


대면대회 참가가 어려운 선수들은 모바일 또는 PC에서 ‘Zoom’을 통해 비대면으로도 경기에 참여했다. 


특히 지역아동센터 아동들을 위해 대전광역시스포츠스태킹협회는 서구스포츠스태킹봉사단을 통해 지역아동센터로 직접 심판을 파견하여 대회를 진행했다. 


비전지역아동센터 이은영 센터장은 “지난번 스포츠스태킹 대회 때, 심판이 센터로 파견 나와 경기를 진행했다. 경기 도중 사이클 하는 법을 잊은 아동이 심판의 지도 아래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경기에 임하는 모습과 더블경기를 하는 아동들이 경기 중 실수를 하는 파트너에게 ‘괜찮아, 할 수 있어, 다시 해보자’ 라며 서로를 응원하는 모습은 지켜보는 이들의 눈시울을 뜨겁게 했다” 라며 “그때의 감동이 있어 이번 대회에는 스포츠스태킹을 배우는 전원이 현장 대회에 참여하게 됐다” 고 말했다. 


KakaoTalk_20220926_113513967_01.jpg
<서철모 서구청장과 윤태영 선수가 스포츠스태킹을 하고 있다. 윤태영 선수는 이날 만 13세~ 18세 연령별 1위를 하였다.>

 

비전지역아동센터는 이번 대회에서 윤태영(만 13세 ~18세 연령별 1위), 김서현(젠가스태킹 연령별 1위), 3-6-3 릴레이 10세 이하 연령별 2위 등의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우수클럽 2위의 영광을 얻었다.


송강테크노지역아동센터도 이번 대회에 심판이 센터로 파견 나와 센터에서 대회를 진행했다. 총참가자 10명 중 7명이 센터대회에 출전했고, 3명은 현장대회에 출전했다. 참가자 전원이 우수한 성적을 거두어 우수클럽 2위의 영광을 얻었다.


대전광역시스포츠스태킹협회와 서구스포츠스태킹봉사단의 노력으로 이번 대회에는 대동지역아동센터와 솔로몬지역아동센터도 현장대회에 참가했으며 참가 선수 모두 우수한 성적을 거두었다. 


대회를 후원한 대전광역시스포츠스태킹협회 김동건 회장은 "내년에 ISSF 국제스포츠스태킹연맹 세계 오픈 스포츠스태킹 챔피언십 대회가 대전에서 열린다. 대회 성공 개최를 위해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전서구스포츠스태킹협회, '제9회 대전서구청장배 전국 스포츠스태킹 대회' 성황리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