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2-04(토)
 

[크기변환]3. 대덕구, 저장강박가구 합동청소 실시(1).jpg

대전 대덕구(구청장 최충규)는 9일 자원봉사센터와 합동으로 저장강박 의심가구 7세대를 청소했다.


저장강박이란 당장 쓸모가 없는 물건임에도 나중에 필요할까 걱정이 되거나 불안해하며 사용 여부와 관련 없이 일단 물건을 모으고 수집하는 증상을 말한다.


해당 세대의 집 안팎에 쌓여있는 쓰레기는 주변 이웃들에게 불쾌감은 물론, 냄새와 벌레 등으로 많은 불편을 야기한다. 이에 대덕구는 주민들의 쾌적한 주거 환경을 위해 저장강박 의심가구에 대해서 일제 조사를 실시하고 정리에 동의한 세대를 청소했다. 


최충규 구청장은 “저장강박은 노인층이 젊은층보다 3배가량 발생률이 높다. 노년을 쓸쓸히 보내고 있는 어르신들과 겨울철을 맞아 힘든 취약계층 보호에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덕구, 저장강박가구 합동청소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