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2-04(금)

우리가 즐거운 학교, 행복한 마을 만들어요

서구 복수동, 신계초등학교 어린이 100명과 함께 원탁회의 열어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7.10 22:3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사진 4-1 복수동 어린이 원탁회의.JPG
복수동 어린이 원탁회의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서구청>

 

대전 서구 복수동은 10일 신계초등학교에서 정림종합사회복지관, 복수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공동으로 ‘복수동 어린이 원탁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원탁회의에선 6학년 학생 100명이 10명씩 한팀을 이뤄, 팀별 배치된 퍼실리테이터와 함께 ’어린이가 즐거운 학교생활을 위해 우리에게 필요한 것’과 ‘어린이가 행복한 마을이 되기 위해 필요한 것은?’의 주제로 토론을 진행해 창의적인 문제 해결과정을 통해 의사소통 및 문제해결 방법을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고강오 동장은 “어린이들이 원탁회의를 통해 서로 다름을 인정하고 무시되는 사람이 없는 지혜로운 의사결정 능력을 키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560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우리가 즐거운 학교, 행복한 마을 만들어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