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1-21(금)

심장 다시 뛰게 한 소방대원과 시민에 하트세이버 수여

꺼져가는 생명 살린 소방관과 시민에게 인증서 전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05 20:5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심장 다시 뛰게 한 소방대원과 시민에 하트세이버 수여.JPG

 유성소방서(서장 김용익)은 4일 오전 10시 청사 내에서 하트세이버 인증패와 인증서 수여식행사를 가졌다.

 

 이번 수여식은 지난 8월 29일 오전 8시경 유성구 덕명동 삼성화재 연수원에서 심정지로 쓰러진 환자를 소생시킨 119구급대원과 시민에 대한 것이다.

 

 특히 이번 시민 수상자로 선정된 문홍섭씨(남, 34세)는 119구급대가 현장에 도착하기 전 적극적인 심폐소생술과 자동심장충격기를 환자에게 사용함으로서 소생에 결정적인 기여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2019년 현재 대전에서 심폐소생술로 소생한 시민은 237명이며 914명에게 하트세이버를 수여했다.

 

김용익 서장은 “심정지 환자가 발생하면 최초에 발견자의 처치가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심폐소생술과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법 교육과 홍보를 지속적으로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1425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심장 다시 뛰게 한 소방대원과 시민에 하트세이버 수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