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1-21(금)

대전시 사회적경제기업“대한민국 우수상품 전시회(G-FAIR KOREA 2019)”참가

5개 사회적경제기업 참여, 43건 상담, 25만 불 계약체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05 21:0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대전시 사회적경제기업 “G-FAIR KOREA 2019” 참가01.jpg

 대전시는 지난 10월 31일(목)부터 11월 3일(일)까지 고양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진행되는 대한민국 우수상품 전시회(G-FAIR KOREA 2019)에 대전시 사회적경제기업 5개사가 참가하여 43건의 상담과 25만 불의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우수상품 전시회(G-FAIR KOREA 2019)는 경기도와 전국경제진흥원협의회가 개최하는 박람회로서 올해 22번째를 맞이하는 대한민국 최대 규모의 중소기업 전문 전시회로 이번 전시회에 850개사의 1,250개 부스가 운영되었다.

 

 우리시에서는 단비협동조합, 에너지트리협동조합, ㈜예주식품, ㈜젊은한옥, ㈜터치스톤 등 5개 사회적경제기업이 참여하였으며 이 기업들은 대전시가 추진하는 「2019년 사회적경제기업 혁신분야 특화지원사업」에 선정된 기업들이다.

 

 전시회에 참여한 5개 사회적경제기업은 각 기업의 주력 상품으로 국내․외 바이어들과 43건의 상담을 추진하였으며, 특히 해외바이어와 2건의 계약에 25만 불을 체결하여 해외진출의 발판을 마련하였다.

 

 청각장애인을 위한 의사소통 보조기를 개발하고 제작하는 ㈜터치 스톤은 일본의 원-인터내셔널(WON INTERNATIONAL)사와 20만 불상당의 양해각서(MOU)와 맞춤형 고무 실리콘을 제작하는 에너지트리협동조합은 미국의 모비웨비(MOBIWEBI)사와 5만 불상당의 양해각서(MOU)를 각각 체결하였다.

 

 또한 ㈜예주식품 등 나머지 참가기업도 20여건 내외의 바이어와 지속적인 상담을 추진하고 있어 추가 계약으로 이어질 전망이다.

 

 최시복 대전시 공동체지원국장은 사회적경제기업의 사회적 가치와 성장 가능성을 높이고, 지속적인 자생력을 확보할 수 있는 정책 지원을 비롯하여 국내․외 박람회 참가지원 등 판로확대를 위해서 힘쓰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2164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전시 사회적경제기업“대한민국 우수상품 전시회(G-FAIR KOREA 2019)”참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