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1-25(토)

‘새로움을 위한 마무리, 떨림·울림·어울림’

2019년 정신건강증진시설 종사자 연찬회 개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04 20: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새로움을 위한 마무리, 떨림 울림 어울림’ (1).jpg
대전시는 4일 오후 4시 중구 더비엠케이(The BMK) 토파즈홀에서 2019년 정신건강증진시설 종사자 연찬회를 개최했다. <사진:대전시청>

 

 대전시는 4일 오후 4시 중구 더비엠케이(The BMK) 토파즈홀에서 2019년 정신건강증진시설 종사자 연찬회를 개최했다.

 

 이날 연찬회는 대전시 광역·기초정신건강복지센터 및 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 정신요양시설, 정신재활시설, 시·구 정신건강업무 담당 공무원 등 100여명을 대상으로 정신건강증진사업 등 추진 공유 및 해외연수 결과발표 등이 진행됐다.

 

 연찬회는 1년 간 안정적인 대전시 정신건강 및 생명존중 문화 조성사업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한 대전시 정신건강증진시설 실무자들에게 격려와 화합의 자리가 됐다.

 

 특히, 올해는 진주방화사건 등 정신과적 응급상황에 의한 사고가 빈번해지면서 정신질환의 조기발견 및 치료, 중증정신질환 보호 및 재활지원, 정신응급대응체계 구축 등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한 정신건강서비스를 더욱 강화했다.

 

 또한, 정신건강증진시설 등의 보조금 집행 전반에 대해 예산의 운용실태 및 회계처리 적정성 등 사전 예방감사도 있어 더욱 내실 있고 건전한 재정운영의 기반을 마련하는 계기가 됐다.

 

 대전시 이강혁 보건복지국장은 “이번 연찬회를 통해 정신건강증진시설 종사자의 전문성 함양을 통한 정신건강서비스 질 향상과 내실 있는 운영을 도모하고 종사자의 처우개선 등 앞으로도 꼼꼼하게 챙겨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 광역 및 자치구의 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는 정신질환자 대상 사례관리 및 재활프로그램, 정신건강위기상담전화(☏1577-0199) 등을 운영하고 있으며 시민을 위한 정신건강 상담 및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4592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새로움을 위한 마무리, 떨림·울림·어울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