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2-24(화)

유성구,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_19 예방 활동에 총력

구 재난관리기금 투입...관내 대학가 및 다중이용시설 등 방역 실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2.13 22:0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1방역 3 (1).JPG
12일 온천2동 행정복지센터에서 박범창 온천2동 통장협의회 회장(오른쪽에서 두 번째)이 박은심 온천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오른쪽에서 세 번째)에게 성금 100만원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유성구>

  

대전 유성구(정용래 구청장)가 구 재난관리기금 5억여 원을 투입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_19 차단을 위한 예방 활동에 주력하고 있다.

 

구는 지역사회 내 감염증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지난 6일부터 중국 유학생의 왕래가 빈번한 대학가 거리와 원룸 밀집지역, 전통시장 주변, 다중이용시설 등을 대상으로 잔류 살균 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13일부터는 버스터미널, 지하철역 등 다중이용시설과 온천 족욕장 주변 등의 방역도 진행하고 있다.

 

[크기변환]1방역 1.jpg

  

구청, 사업소, 행정복지센터에는 방역과 함께 손소독제 및 마스크를 비치하고 관내 어린이집, 아동복지시설, 청소년시설, 노인복지시설 등 감염 취약계층에 대한 예방활동도 추진하고 있다.

 

구는 이번 사태로 마스크 수급이 어려운 상황에서 관내의 한 업체와 직접 계약을 체결해 매일 2000장을 공급 받고 있으며 다음 주부터는 확보수량을 늘려간다는 방침이다.

 

[크기변환]1소독제 4.jpg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_19 확산 우려로 인해 소비심리가 위축돼 지역 내 소상공인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구는 매주 1회(수요일) 구내식당 운영을 중단해 지역경기 침체 해소를 위해 노력한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지역사회 내 감염증 차단 및 지역주민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_19 비상사태가 수습될 때까지 방심하지 않고 예방 활동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344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유성구,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_19 예방 활동에 총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