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2(토)

코로나19, 대전 26-28번 확진자 3명 추가 발생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26 00:0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코로나19, 대전 26-28번 확진자 발생 등_대전시장 온라인 브리핑 (2).jpg
허태정 대전시장은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발생 언론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대전시>

 

대전시는 25일 세 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하여 우리 지역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28명이 되었다.

 

 26번 확진자는 서구 만년동에 거주하는  60대 여성으로 3월 21일까지 남미와 미국(뉴욕)을 방문하고 22일 입국했다.

 

  입국 후 서울 자녀집에 머물다 3월 24일 대전으로 이동해  서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채취 후 확진판정을 받았다.

 

 대전 이동 前 서울 내 동선은 서울 송파구보건소에서 파악 중이며, 대전 내 특별한 동선은 없고, 접촉자는 확진자의 자녀 1명(서울 거주)으로 확인되었다.

 

 27번 확진자는 유성구 죽동에 거주하는 40대 여성으로 25번 확진자의 지인으로 파악되었다.

 

  최초 3월 9일 증상이 발현해 어제(3.24) 유성구보건소에서 검체 채취 후 확진판정을 받았다.

 

 3월 8일부터 23일까지 직장과 함께 서구와  유성구 소재 식당 등을 다수 방문한 것으로 파악되었으며,  심층역학조사를 통해 유의미한 동선을 확인하고 있다.

 

  현재까지 파악된 주요 동선으로는 3월 13일 탄방동 소재  바다향기 식당과 퀸노래방, 3월 19․20․21일 세 차례에 걸쳐 둔산동 소재 새둔산 여성전용 불한증막 등을 방문한것으로 파악 하고있다.

 

  접촉자로 현재 파악된 사람은 확진자의 자녀 2명과 지인,  직장동료 등 15명으로 진단검사를 실시 중에 있다.

 

  28번 확진자는 동구 거주하는 20대 남성으로  2월 5일부터 미국에 체류(교환학생) 중이었으며, 3월 21일 입국했다.

 

  미국에서 같이 생활하던 친구가 3월 23일 확진판정을 받았다는 연락에 따라 3월 24일 한국병원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 채취 후 확진판정을 받았다.

 

 3월 21일 입국 후 자택에 머물렀으며 대전 내 특별한 동선과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확진자들의 추가 동선과 접촉자는 심층역학조사가 끝나는 대로 방역 및 자가격리 조치하고 시 홈페이지와 언론에 공개하기로 했다.

 

  최근 확진자 발생 추세를 보면, 국외유입에 따른 감염 확산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따라서 대전시는 중앙재해대책본부와 협력하여 외국에서 귀국하는 대전시민의 수송 및 격리 등 국외유입에 의한 코로나19 지역확산을 막기 위한 조치를 마련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코로나19, 대전 26-28번 확진자 3명 추가 발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