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2(토)

유성구, 코로나19 극복...온정의 손길 이어져

전민동 주민자치위원회 등 5개 단체 면마스크 500매 제작·지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26 18:3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2. 전민동 면마스크.jpg
전민동 주민자치위원회 등 5개 단체가 지난 25일 동행정복지센터 주민사랑방에서 제작한 면마스크 <사진:유성구>

  

유성구 자생단체와 지역 업체가 코로나 19 극복을 위해 마스크 보급에 나서고 후원금을 전달하는 등 온정을 모으고 있다.

  

진잠동 주민자치회는 최근 착용이 확산되는 면마스크를 위생적으로 관리해주는 마스크보관지갑을 제작해 나눠주고 있다.

  

진잠동 주민자치회 위원들은 항균탈취필터 제작업체인 ㈜새남맥스로부터 자재를 기증 받아 마스크보관지갑 1,500매를 제작해 지난 25일 구청에서 열린 드라이브 스루 기부행사에서 500매를 기탁했다.

  

남은 1,000매 중 100매는 자재 기부업체인 ㈜새남맥스에 감사의 마음을 담아 100매를 보답하고, 900매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비상근무로 고생하는 보건소, 파출소 등의 현장 근무자에게 전달됐다.

  

전민동에서는 주민자치위원회 등 5개 단체가 지난 25일 동행정복지센터 주민사랑방에서 면마스크 500매를 만들어 코로나19로 비상근무하는 경찰관과 우체국 집배원, 지역소상공인에게 나눠줬다.

  

구즉동 주민자치위원회와 새마을부녀회도 마스크 부족으로 힘들어하는 취약계층을 위해 면마스크 보급에 힘을 보탰다.

  

단체회원들은 구즉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위생수칙, 제작방법 등 관련 교육을 받고 직접 제단과 박음질 등을 하며 필터교체형 마스크 500장을 제작해 관내 어려운 이웃에게 지원했다.

  

㈜한전원자력연료는 전민동과 구즉동의 자생단체들에게 각각 면마스크 재료 구입용 후원금 200만 원을 전달했다.

 

유성구 원신흥동 6개 자생단체는 코로나19로 힘들어 하는 이웃을 위해 ‘사랑의 반찬나눔봉사’를 진행했다.

  

이들 단체는 최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노인복지관 휴관이 장기화됨에 따라 결식위기에 처한 50가구의 저소득 독거어르신들을 위해 사골국과 반찬을 만들고 사랑의 편지를 동봉해 비대면 방식으로 전달했다.

  

마스크 제작에 참여한 한 봉사자는 “지역 주민의 고통을 덜고 현장에서 고생하는 근무자들을 조금이나마 위로하기 위해 제작에 참여했다”며, “모두가 힘을 모아 코로나19로 인한 위기를 반드시 극복하자”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유성구, 코로나19 극복...온정의 손길 이어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