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5-30(월)

코로나19, 대전 확진자 치료 중 사망자 발생

대전 #19번 확진자, 3.11. 확진 후 52일 경과, 고혈압 등 기저질환 앓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5.03 13:3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전시는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환자 중 첫 사망자가 2일 밤 발생했다고 밝혔다.

 

 사망한 사람은 대전시 70대 여성으로 19번째 확진자이며 지난 3. 10.(화) 증상 발현 후, 3. 11.(수) 확진 판정을 받고 충남대학교병원에 입원치료 중이었으며, 고혈압 기저질환자로 음압격리 병실에서 치료 중 확진 후 52일 만이다.

 

 당시 남편(80대)도 같은 날 확진 판정을 받았으나 3.28.(토) 완치되어 격리 해제된 바 있다.

 

 한편, 허태정 대전시장은 3일 페이스북을 통해 “우리지역에 코로나 19 첫 사망자가 나왔다는 매우 안타까운 소식을 들었다” 면서 “모든 코로나 환자들이 병을 이겨내 일상으로 돌아가 가족들과 함께 행복한 삶을 누리길 간절히 기원했기에 슬픔이 더욱 크게 느껴지는 시간”이라며 애도의 뜻을 표했다.

 

 또한 “앞으로 코로나 19 확진자가 건강을 되찾아 일상적인 생활로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 면서 “시민여러분의 방역 수칙 준수와 생활 속 거리두기에 다시 한 번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코로나19, 대전 확진자 치료 중 사망자 발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