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5-29(토)

대전 코로나19 두 번째 재확진 사례 나와

대전 37번 확진자, 퇴원 후 16일 만에 다시 양성 판정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5.06 20:2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전에서 코로나19 완치판정을 받아 퇴원한 사람 중 두 번째 재확진자가 나왔다.

 

 대전시에 따르면 5일 오후 9시경 지난 4월 19일 완치판정을 받고 퇴원한 37번 확진자(남, 20대, 유성구 거주)가 유성구보건소 선별진료소 진단검사 결과 양성판정을 받아 충남대병원에 재입원 조치됐다.

 

 시에 따르면, 37번 확진자는 지난 4월 4일 최초 양성 판정을 받아 충남대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으며, 4월 19일 완치 후 퇴원조치 됐었다.

 

 하지만, 코로나 19 완치자의 14일간 자가격리 권고에 의거 자택 격리 중 기침 증세가 있어 코로나 19 검사를 실시, 재확진됐다.

 

 현재 해당 확진자는 기침 이외에 별다른 증상이 없어 양호한 상태며, 완치 후 가족과 별개로 자가 격리 중이어서 별도 접촉자가 없으며 특별한 동선도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대해 대전시 관계자는 “중앙방역대책본부의 코로나 19 재양성 사례 대응방안에 의거 완치자 후속관리를 철저히 해 재확진으로 인한 지역사회 감염을 예방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코로나 19 확진자 40명 중 지난 5일 3번 확진자가 72일 만에 완치 후 퇴원조치 됐으며, 현재는 이번 재확진자를 제외하고 지난 4월 21일 해외(영국)에서 입국한 40번 환자 1명만 병원에서 입원치료중이라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전 코로나19 두 번째 재확진 사례 나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