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5-30(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시설아동 자립지원 사업 업무협약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5.21 21:3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시설아동 자립지원 사업 업무협약_왼쪽부터 박미애 초록우산어린이재단대전본부장, 허태정 대전시장, 김선관 한국전력공사 대전세종충남본부 본부장.jpg
허태정 대전시장과 김선관 한국전력공사 대전세종충남본부장, 박미애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장은 21일 오후 2시 시청 응접실에서 드림 업! 프로젝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대전시>

 

 허태정 대전시장과 김선관 한국전력공사 대전세종충남본부장, 박미애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장은 21일 오후 2시 시청 응접실에서 드림 업! 프로젝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시설아동의 자립 및 건강한 성장을 위한 각 기관의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이를 통해 효과적인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체결됐다.

 

 드림 업 프로젝트는 중학교 3학년에서 고등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인 시설아동 중 최종 선발된 20명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이들이 평소 자신의 진로와 관련한 관심분야나 도전해보고 싶은 활동을 직접 계획하고 자립탐구여행을 통해 꿈과 관련된 멘토를 만나거나 외부활동 등에 참여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이날 협약에 따라 대전시는 참여 대상 자 추천을 비롯해 대상아동의 행정적 지원과 자립지원제도 및 정책 등을 안내할 계획이다.

 

 한국전력공사 대전세종충남본부는 예산을 일부 지원하며, 멘토역할과 진로캠프 등 프로젝트에 적극 참여할 계획이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대상아동을 선정해 지속적으로 사업을 진행한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참여 기관의 협조를 통해 아동의 자립을 도울 수 있는 프로젝트가 시작돼 뜻깊다”며 “시설아동들이 자신들의 꿈을 찾고, 자신감을 찾을 수 있는 이상적인 프로젝트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시설아동 자립지원 사업 업무협약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