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09(금)

대원고속관광, 다문화대안학교 R-school 후원금 전달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6.30 16:0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KakaoTalk_20200630_155103358.jpg

대원고속관광(사장 김동현)은 6월 30일(화) 대전시 동구 중동에 위치한 다문화대안학교(R-school)를 찾아 다문화가정 학생들 교육을 위해 사용해달라고 2백만원을 전달했다.


코로나19에 적자경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전지역 한 운수업체가 다문화가정의 학생들을 돕겠다고 팔을 걷고 나서 훈훈한 미담이 되고 있다. 

 

대원고속관광(사장 김동현)은 6월 30일(화) 대전시 동구 중동에 위치한 다문화대안학교(R-school)를 찾아 다문화가정 학생들 교육을 위해 사용해달라고 2백만원을 전달했다.

 

대원고속관광은 2015년부터 영업을 시작해 안정적으로 성장세를 이어가던 중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직격탄을 맞았다. 

 

최근 몇 개월 동안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집합금지 등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되면서 관광버스 운행이 뚝 끊겨 적자운영이 불가피하기 때문이다.    

 

이같은 상황에서도 대원고속관광은 다문화가정 학생들의 학교생활 적응과 학업중단 예방을 위해 기꺼이 후원금을 내놓았다. 후원금은 다문화 가정 학생들의 학습, 문화, 정서 등을 발달시키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KakaoTalk_20200629_204859323_01.jpg
임재은 이사가 다문화대안학교 현수막 앞에서 환하게 웃고 있다.

  

이 자리에서 김동현 대원고속관광 대표는 “코로나19로 어려울수록 이웃을 더 돌아 봐야겠다는 생각에서 다문화가정 학생들을 후원하기로 했다”며 “비록 작은 금액이지만 이번 후원이 나 보다 더 어려울 수 있는 다문화가정 학생들에게 유용하게 사용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390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원고속관광, 다문화대안학교 R-school 후원금 전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