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19(일)

대전교육청, 제10호 태풍‘하이선’대비 공사현장 안전점검

학생안전 확보와 시설물 점검 등 선제적 대응 강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08 11:4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7일 오전, 제10호 태풍‘하이선’에 대비해 유성생명과학고등학교 시설공사 현장을 방문하여 전반적인 공사현장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

 

 설동호 교육감은 공사현장 관계자를 격려하고, 풍수해에 대비한 공사현장 안전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하였으며, 작업현장의 안전사고 예방에 철저를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유성생명과학고는 본관 건물을 지하1층, 지상3층으로 2021년 8월까지 개축하여 교실과 도서실 등을 설치할 예정이며 현재는 1층 골조공사를 진행하는 중으로 학생안전 및 시설 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상황이다.

 

 설동호 대전광역시교육감은“올해 기록적인 장마와 연이은 태풍에 많은 피해발생이 우려된다”며 “철저한 안전점검과 안전의식 고취를 통한 선제적 조치로 학생 및 교직원의 안전 확보와 시설물 피해 최소화를 위한 신속한 대응체계를 구축하여 안전관리에 더욱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329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전교육청, 제10호 태풍‘하이선’대비 공사현장 안전점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