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5(토)

대덕구,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2년 연속 공모 선정

국·시비 38억원 확보, 연간 37억1만1981KWh 발전량 생산, CO2 930톤 저감 효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15 14:0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전 대덕구(구청장 박정현)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고 한국에너지공단이 추진하는 ‘2021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공모에 2년 연속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구는 지난 2월부터 대전시 및 전문업체 등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구 전역을 대상으로 수요조사를 시작하고 공모사업을 신청했다. 그 결과 공개평가 및 현장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을 받아 국비(24억 9300만 원)와 시비(12억 6800만 원)를 확보했다.

 

앞으로 구비(7억 9400만 원), 민간 부담금(5억 4600만 원)을 포함한 총 사업비 약 51억 원을 투입해 주택 등 시설에 태양광 502곳 2290KW, 태양열 60곳 456㎡의 신재생에너지 설비를 설치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으로 연간 371만1981KWh 발전량 생산 및 이산화탄소 930톤 저감 효과가 기대된다. 실제로 올해 3KW 태양광을 설치한 주민들의 경우 월 평균 4~5만원의 전기요금이 절약되는 등 신재생에너지 보급 사업에 대한 주민 만족도는 높다.

 

박정현 구청장은 “2020년에 이어 2021년에도 공모사업에 선정돼 보다 적은 비용으로 많은 주민들에게 신재생에너지 설치를 지원할 수 있게 됐다”며 “어려운 가정 경제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 나아가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에 발맞춰 친환경 에너지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겠으며 주민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에너지복지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4532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덕구,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2년 연속 공모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