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22(금)

‘대전시-대전문화재단 2021 지역예술인 재난지원 기초창작활동비 지급에 박차’

설 연휴 전까지 약 500명에게 1인당 100만원 현금지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2.08 18:3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전시-대전문화재단은 코로나19에 따른 지역 문화예술계 피해복구를 위한 2021 지역예술인 재난지원 기초창작활동비(이하 ‘기초창작활동비’) 지급에 박차를 가한다.

 

 지난달 26일부터 접수를 시작한 기초창작활동비는 접수 1주일만에 약 1,000여건의 신청이 접수되어 지원대상 심사완료자 600여명을 대상으로 설 연휴 전에 지급된다.

 

 이번 지원금은 행정절차 간소화로 1인당 100만원의 현금을 신속하게 지급하여 생활자금이나, 주거안정비용, 창작 작업실 임대비, 온통대전 전환 사용 등 코로나19로 생계 위협을 받는 지역예술인들에게 실질적인 지원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청대상은 예술활동증명이 완료된 대전거주 예술인으로 별도 시스템 가입없이 대전문화재단 이메일(dcaf-withu@naver.com)로 신청이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대전시청 및 대전문화재단 홈페이지의 안내문을 참고하면 된다.

 

  재단 관계자는 “설 연휴 전 약 600명에게 기초창작활동비를 지급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예술계 피해복구 노력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해당 지원금은 설 연휴 이후 2차에 걸쳐 지급할 예정이며, 접수는 오는 2월 26일까지 진행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7171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전시-대전문화재단 2021 지역예술인 재난지원 기초창작활동비 지급에 박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