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9-17(월)

대전교육청, 일상감사 기간 단축으로 코로나19 예산 조기 집행 지원

예산 조기집행을 촉진하여 지역경제의 회복·활성화 기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3.08 17:5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간 설동호)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침체 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일상감사 기간을 7일에서 4일로 단축운영하여 예산의 조기 집행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일상감사는 대전교육청에서 2012년부터 도입한 제도로 시설공사ˑ물품구매 등 사업집행에 앞서 계약방식ˑ원가산정의 적정성 등을 검토하여 예산집행의 투명성ˑ책임성을 확보하기 위한 예방적 감사방식이다.

 

 일상감사의 대상은 주요 정책사업 중 10억 원 이상 신규사업, 3억 원 이상 시설공사, 2천만 원 이상 물품구매 등으로, 대전교육청에서는 2016년 45건, 2018년 96건, 작년에는 127건의 일상감사를 실시하였다.

 

 특히 작년에는 마스크 및 손소독제 구입, 열화상카메라 구입 등 코로나19 방역관련으로 15건의 물품구입과 7건의 예비비 사용에 대하여 신속하게 일상감사를 처리하여 일선학교에 방역물품을 긴급 지원하기도 하였다.

 

 대전교육청 박홍상 감사관은 “코로나19로 타격이 심한 대전경제의 회복을 지원하기 위하여, 일상감사 기간을 단축하여 원할한 사업추진과 예산의 조기 집행을 적극적으로 유도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853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전교육청, 일상감사 기간 단축으로 코로나19 예산 조기 집행 지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