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22(금)

대전시, 시민옴부즈만 위촉 시민권익 보호 나서

대전시, 시정 관찰할 시민옴부즈만 28명 위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4.06 17:0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수정됨_대전시, 시민옴부즈만 위촉 시민권익 보호 나서.jpg

 대전시는 6일 오후 2시 대회의실에서 시정에 대한 엄정한 관찰자 역할을 할 시민옴부즈만 28명을 위촉하고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위촉된 시민옴부즈만은 모두 28명으로 법률, 회계, 사회복지, 건축, 소방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로 구성됐다.

 

 시민옴부즈만은 앞으로 2년간 공무원의 위법․부당행정에 대한 감사청구, 고충민원의 공동조사 등 시정을 감시하고 시민의 권익을 보호하는 역할을 맡는다.

 

 허태정 시장은 이날 위촉식에서 “시정에서 발생하는 문제점과 불편사항을 전문가의 눈, 또는 시민의 눈으로 잘 살펴주시고, 좋은 아이디어를 언제든지 제안해 달라”고 요청했다.

 

 한편, 시민옴부즈만은 지난 임기 2년 동안 교통 등 시민불편사항 24건을 제보해 문제를 해소하고 시민감사관으로 직접 참여해 60건을 개선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060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전시, 시민옴부즈만 위촉 시민권익 보호 나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