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17(월)

‘대전~세종~충북 광역철도’국가 선도사업 선정

10월 사전타당성조사 실시, 22년 하반기 예비타당성조사 추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8.21 23: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대전~세종~충북 광역철도’국가 선도사업 선정.jpg

 대전시는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신규 반영된 사업 중 「대전~세종~충북 광역철도」 사업이 17일에 발표된 국토부 비수도권 광역철도 선도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선도사업에는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신규 반영된 11개 광역철도 사업 중 지역균형발전 등을 고려하여 권역별 1개씩 총 5개 노선을 선정했다. 대전‧세종‧충청권에선 ‘대전~세종~충북 광역철도’가 선정되었다.

 

 선도사업 선정으로 “사전타당성조사”가 올해 10월에 착수될 예정이다. ’22년 하반기부터는 예비타당성조사 등 후속절차가 추진될 계획이다.

 

 「대전~세종~충북 광역철도」사업은 “대전 반석역~세종정부청사~조치원역~오송역~청주공항”총 49.4㎞로, 사업비는 2조 1022억 원이 소요된다.

 

 경제적 파급효과는 약 6조 원에 이르며, 약 1만 1천 명의 고용유발효과가 예상되고 있다. 또한 대전(반석역)-청주(국제공항)간 이동시간이 120분에서 50분으로 획기적으로 단축된다.

 

 청주국제공항 이용편의 제고 및 대전에서 청주공항, 정부 세종청사를 비롯한 주요 지역 거점간 접근성이 크게 향상되어, 충청권 광역경제 생활권 형성이 앞당겨 질것으로 기대된다.

 

 대전시 전재현 트램도시광역본부장은“충청권 광역철도망이 국토부 선도사업으로 선정됨에 따라 충청권 메가시티 구축이 앞당겨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사업의 정상 추진을 위해 국토부, 세종, 충북과 긴밀히 협력하여 사업이 원만히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4542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전~세종~충북 광역철도’국가 선도사업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